보도자료/논평

소식 보도자료/논평

보도자료/논평

[보도자료] 민주당 서울시당 지도부, 민주노총 서울지역본부 간담회

페이지 정보

  • 작성자 : 전체관리자
  • 작성일 : 2024-02-07
  • 조회 : 139회

첨부파일(1)

본문

 

민주당 서울시당 지도부, 민주노총 서울지역본부 간담회

 

- 김영호 김건희 주가조작·명품백 서명운동 관심민노총 윤석열정부 노동 이슈 퇴행” -

 

 

더불어민주당 서울특별시당(위원장 김영호)은 지난 6일 서울 마포구 민주노총 서울지역본부에서 관계자들을 만나 김건희 여사 주가조작·명품백 수수 의혹 수사촉구 천만서울시민 서명운동에 대한 협력을 요구하고, 노동계의 주요 이슈를 논의했다.


김영호 서울시당 위원장은 천만서울시민 서명운동을 소개하며 비록 노동 이슈는 아니지만 불공정·불합리를 넘어선 불법적인 일에 대한 수사를 요구하기 위해 시작한 일이니만큼 노동계에서도 관심 가져주시고 연대해 주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민주노총 서울지역본부 측은 최근 민주당이 주도한 중대재해처벌법 통과에 대한 감사를 표하고, “앞으로도 노동계 이슈에 적극 대응해주길 바란다고 주문했다. 노동·시민사회·진보진영이 풀어가야 할 여러 노동 의제가 윤석열정부로 인해 퇴행하고 있다진보사회로 나아가는데 연대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오기형 시당 정책위원장은 최근 무죄 판결을 받은 이재용 삼성 회장에 대해서도 노동계가 주목해야 한다삼성물산과 제일모직의 합병비율이 공정하지 않다는 점을 인정한 판결이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재판부가 이와 반대되는 사실인정을 한 재벌 봐주기판결이라고 지적하고, “국회 정무위 소속으로서 면밀하게 따져보려고 한다고 덧붙였다.


이날 간담회에는 서울시당에서는 김영호 시당 정책위원장을 비롯해 오기형 시당 정책위원장(도봉구을), 한소원 2024 총선 서울기획단 위원이 참석했고, 서울노총에서는 김진억 본부장을 비롯해 김혜정 수석부본부장, 김호정 사무처장 등 주요 임원진이 참석했다.

 

한편 민주당 서울시당은 지난 31일 한국노총 서울지역본부 방문에 이어 민주노총 서울지역본부를 방문하는 등 노동계와의 연대를 강화하고 있다.

개인정보처리방침

닫기

이메일무단수집거부

닫기
소개
소식
소통
자료실
서울시당人
닫기